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산건강가정지원센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12.21 창동목공방D.I.Y와 함께 한 나무이야기

 

 

 

 

 

 

 

12월 셋째 토요일.

 

창동예술촌 아트센타 1층 전시장에서는

지난 1여년 동안 창동 목공방 황목수와 함께 인연되어 진행했던

나무향 가득한 작품들이 전시공간을 따뜻하게 꾸며주고 있다.

 

그동안 목공교실에서는  아버지와 아이가 함께 참여하여 원하는 소품, 가구를 디자인부터 도면, 조립, 칠까지 직접 깎고, 밀어가는 체험을 하는 프로그램이었으며 토요프리마켓부스 현장에서 

혹은 황목수의 목공방 작업실에서 수업이 진행되었던 것이다.

.

이 사업은 창원시 마산 건강가정지원센타가 주관하여

아버지-자녀와 함께하는 토요 돌봄프로그램의 하나 D. I. Y목공소는 

3개월단위로 10팀이 연계되어 모두 30가족이 참여 하였고

 

또 하나는 창원시 마산다문화가족 지원센타가 주관하는

부모-자녀간 관계증진프로젝트 프렌디 행복 공작소로 다문화가족 10팀이

1년동안 참여한 것이다.

 

오늘 두 프로젝트 참가 가족의 평가 및 작품전시회가 열리는 시간인 것이다.

전시를 준비한 선생님들의 알콩달콩한 마음이 고스란히 눈에 보여진다.

 

 

 

 

 

 

 

 

나무가 좋다. 색깔이 좋다. 디자인이 예쁘다,, 한곳에 모아두니 이것도 멋진예술이다. ->두껑을 열수 있어 수납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의자

 

 

 

 창동황목수(황원호)와 함께 하면서

즐거움을 아는 열정과 끼로 똘똘뭉친

마산건강가정지원센타 선생님들,,,

 

참여가족들의 사진, DIY간식(샌드위치, 떡,밀감, 사탕,쵸코렛), 크리스마스분위기 연출등이

아이들의 눈과 마음을 쏙 빠지게 했다.

 

 

엄마,,우리것 어디있노,,,,요~있네..

아빠엄마의 손을 잡은 아이들은 자기이름을 새긴 작품을 찾느라 이리저리 움직인다.

 

 

 

 

 

 

아트센타 1층전시관을 가득메운 목공수업 참여 가족들!

훈훈한 사람과 나무가 하나된 행복한 시간이었으라고

생각한다.

 처음에는 모두 힘들었다고 한다. 하지만 과정을 마치고

아이와 함께 한 시간, 그리고 직접만든 작품에 모두 만족!!

 

이런 것이다.  .

끊임없는 상호관계,,그리고 서로 끌림이 있는 사람이 있었던 것이다.

저마다 꿈틀거리는 에너지를 쉼없이 노력하면서 함께 즐거워 할 줄 알았던 것이다.

 

창동예술촌, 입주작가와 협력된 다양한 지역네트워크의 활동들이

골목에 사람들의 발길이 오게 해야할 것이다.

메마른 가지에 새순이 돋아나는 봄이와도, 뙤약볕 뜨거운 여름이 와도,,

스산한 가을이 와도, 입김 나는 추운 겨울이 와도

창동을 기억하고, 지속적으로 창동예술촌을 다시 찾아올 수 있어야 할 것이다. 

 

한 해가 저물어가는 시간.....

아고라광장 위  조형물이 바람에 흔들리면서 뎅그르~~ 소리가 난다.

캐롤송이 울려퍼진다.

사진을 찍는다.   골목골목 즐거운 겨울 이야기가 끊이지 않기를 .... 

 

 

 

Posted by 창동아지매(골목해설사) 김경년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낡고 바랜 작은 건물,,, 알록달록 새단장합니다, 남의 지붕을 타고 작업해야하는 아주 어려운 조건이지만 건물 사방으로 형형색색 새 옷을 입어봅니다. 눈이 즐겁습니다. 봄입니다.

골목정원을 꿈꾸며,,,

2월 마지막날,, 지난해 식목일날 심었던 나무중 시들하고 죽어있는 화분갈이로 동백나무 30그루를 심었다. 나무는 창원시 산림과에 제공받고 운반비는 주머니돈을 내어 마련하게되었다. 오후시간 내내 흙을 쏟아붇고 다시 나무를 심고,..

쿠웨이트박과 함께 한 창동예술촌 골목기행

▼ 2월마지막 일요일,,아침일찍부터 촬영이 시작되었다. 사전에 약속을 두고 준비한 창동예술촌 입주작가 빛내음 김미나 작가. 은팔찌 체험을 하기전에 최주봉선생님과 마치 할아버지와 이뿐 손녀가 소근거리는듯 이야기를 주고받으며 정겨..

제32회 대동제를 마치는 날,,

2019년 2월19일 정월대보름 날 오후나절, 추산동 산자락을 울려퍼지는 북소리,, 그리고 낯 익은 예술인들이 얄팍한 바쁜 숨을 고르며 한분씩 활짝 열려있는 문신미술관으로 들어오기 시작한다. 2월8일(음력1월4일)부터 ..

황금돼지의 복기운 가득한 돝섬으로 오세요

점심시간 ~돝섬 오용환대표님으로 부터 전화가 왔다. kbs 생생정보 촬영에 돝섬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필요하다고... 갑작스레 연락받은 지인들이 약속된 시간에 선착장으로 도착하였다. 몇년만에 가본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히어로..

111년 시간이 담긴 터. 창동 시민극장

1908년 마산 민의소 경남 최초 근대적 시민운동의 산실 1920년 마산구락부 회관 창립 (마산지역 문화운동의 구심점) ( 1921년 마산학원 1925년 독서회 창립총회 1927년 신간회 마산지회 설립대회 개최) 1935년 공..

창동예술촌 골목에서 만난 어린왕자 이야기

교방초등 4학년 남학생이 도시재생지원센터로 들어와서 나무판이 어디 부착되어있는지 물어본다. " 어떻게 이곳에 와서 물어볼줄 알았니? 하고 물어보니 지난번에 여기 왔었다면서 창동아지매를 한번에 알고 물어본 것이었다. " 가자~~..

40년을 창동과 함께 한 슈산보이

바람이 차거운 월요일 아침,, 남성동 우체국 다녀오는 길에 옛 남성동파출소 벽면 구두수선 아저씨들과 인사를 나누었다. 대통령하고 걸어보이 기분 어떻던고예 ? ㅎㅎ아직도 보는 이마다 나에게 건네는 말이다. 춥다고 좁은 공간으로 ..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