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연극감상'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4.13 창동 빈점포 활용 문화예술소극장 개관 (1)

오늘,
창동예술 소극장이 문을 엽니다. 첫 단추니까, 잘 끼워야겠죠?
첫날, 독특한 퓨전 댄스를 시작으로 주말, 마술과 연극 공연이 잇따라 무대에 오릅니다.

10일(금) 오후 5시 개막 축하 공연이 펼쳐지고, 창동 발전을 바라는 대동굿도 벌인답니다.
춤꾼 박은혜 등이 악사와 어우러져 한판 굿으로 흥을 돋우고, 오후 7시 개관식이 열립니다.
 마산 소극장이 다시 살아났음을 알리는 자리입니다.

이어 경남춤서리무용단(단장 이현)이 퓨전 댄스 퍼포먼스로 소극장 공연의 서막을 올립니다.
출연진 11명은 벨리댄스와 뮤지컬 <시카고>의 댄스를 갈라쇼(gala show, 일부분을 보여주는 축하 공연) 형식으로 30분 가까이 열정을 쏟을 거예요.

다음 날, 마술 세계에 빠져볼까요?
11일(토) 오후 7시 마술사 남재현(와우매직 대표)과 이유진이 50분가량 매직쇼를 펼쳐보입니다. 느닷없이 머리 위에 불을 지르고, 한편에서 비둘기가 갑자기 나타나고, 테이블은 공중으로 뜨는 등 다양한 마술이 무대를 채웁니다.

청소년들이 꿈을 키우는 자리도 마련됩니다.
12일(일) 오후 7시 경남청소년극회 '알'의 연극 <소년, 소녀를 만나다>(극본 오마·이은주, 연출 박성훈·이은주)가 관객과 만나요.
공부보단 비트박스에 흥미 있는 용민이 무작정 집을 나와
낯선 학교 미술실에서 하룻밤을 보내려는데요.
그곳에서 용민은 육공주파(?) 리더 민주와 만나게 되죠. 두 사람 사이 어떤 일이 생길까요?
19·26일에도 같은 시간 공연됩니다.

창동예술소극장은 도심 한가운데 문화를 심는 프로젝트입니다.
문화가 굳건히 뿌리내려 상권과 함께 활짝 피어나길 바랍니다.
지금은 흔적조차 없어진 옛 영화관들이 마산 문화의 중추였다면,
앞으로 소극장을 중심으로 다양한 창작·예술 활동이 일어나
다시 창동을 문화의 중심지로 만들었으면 합니다.

옛 영화관이나 소극장 추억과 재회하면서 새로운 문화를 이끌면 어떨까요?
이번 주말, 모든 공연이 공짜예요!
공연 보고, 부림시장 6·25 떡볶이 어때요?
Posted by 창동아지매(골목해설사) 김경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양인수 2009.04.16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디오에서 창동 소극장 얘기를 듣고
    한번 가봐야지 하고 검색했는데
    이렇게 반가운 얼굴을 뵙네요~!^^

창동골목을 마음껏 즐긴 경남대 유학생

2019년 9월29일 일요일 오후 2시, 약속된 장소, 코아양과 앞으로 나갔다. 쪼르르 앉은 우즈베키스탄 (러시아). 필리핀, 중국, 그리고 지도교수 러시아문학박사 정은상. 며칠전 부터 미리 감사하다는 마음을 주었고 투어를 함..

9월을 담다.
9월을 담다. 2019.09.29

2019년 창원시 문화가 있는날 3회차 이야기

1. 6월마지막 일요일은 새벽부터 부산하였다 5시30 분 알람소리에 길들여진 몸은 깨어나고 어무이 먹거리를 위해 이것저것 챙겨놓고는 새벽바람을 안고 청춘건어물을 향해 달렸다. 북적이는 번개시장에서 오고가는 사람들의 발길을 멈추..

2019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사연수를 마치고,,

지난 4월11일부터 시작된 창원시교육지원청 특색과제 "골목의 사회학" 5월17일로 교사연수를 마무리하였다, 매일 오후3시 어김없이 신청된 창원시관내 초등학교 교사, 교장, 교감,,,.. 햇빛 뜨거운날, 바람불어 좋은 날, 비 ..

오래된 시간의 흔적, 붉은 담벽이 사라졌다

얼마전,,옛 시민극장 뒤 담벽에 말로만 들었던 문을 보게 되었다, 유명한 배우들이 직접 극장을 찾던 시절, 뒷문으로 빠져 나가기도, 혹은 몰래 도망나갔던 기억을 가지고 있었던 어른들의 기억으로 뒷문, 개구멍이라고 하였다. 얼마..

5월  창동가고싶데이..

5월 첫연휴 3일동안 창동거리와 골목은 고사리같은 아이들의 손을 잡은 가족나들이가 물밀듯이 드나들었다. 1) 5월4일 토요일 보라색 조끼가 한껏 아름다워 보이는데 정성들여 선물까지 마련한 수프리마켓 샐러들. 부산동아대학교 50..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낡고 바랜 작은 건물,,, 알록달록 새단장합니다, 남의 지붕을 타고 작업해야하는 아주 어려운 조건이지만 건물 사방으로 형형색색 새 옷을 입어봅니다. 눈이 즐겁습니다. 봄입니다.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