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조복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9.02 창동, 가을을 열다

                68세 김세환,, 행복한 자전거 매니아,,공연전날도 700Km를 달렸다고 웃으며 말하는 건강한 청년

                                                     <사진, 라상호 (사) 창동예술촌 대표

 

 

9월 첫날, 평소와 다르게 골목은 많은 사람들이 술렁이며 오르내리는 모습을

만날수 있었다.

mbc경남 정오의 희망곡 특집,창동, 가을을 열다를 기획하여 창동예술촌 아고라 마당에서

지역시민들과 한마당 추억에 빠지는 시간을 즐기기 위함이었다.

 

마침, 경남아 사랑해 LTE 현장 연결까지 기술진, 스탭, 인터뷰 할 사람을 찾는 등 본 행사 7시전에생방송 진행을 위한 분주한 현장이 미리 와서 앉아있는 사람들을 지루하지 않게 해주었다.

 

잿빛 하늘이 행사 진행 하는동안 마음을 놓을 수 없게 하여 몇번이고 하늘을 올려보며 우째야 되노,,그러다가  예술촌 사무국(창원시)에서는

비옷을 급히 준비하여 관객들에게 미리 나누어 주는 배려를 아끼지 않았다.

행사가 시작되자 순식간에 아고라 마당과 골목을 꽉 메웠다

어두운 골목의 보안등 불빛, 예술촌 설치물 불빛, 무대조명 불빛들과 어우려져

행사는 더욱 아름다운 밤이었다.

신계행 가수의 가을 노래를 들으며,,

옛 음반표지의 모습이 기억 된 시민은,,ㅎㅎ아,,, 이렇게 직접 보지않았으면 하는

아쉬움을 이야기 하였다.

세월이 얼마나 흘렀는데....

청춘의 추억과 기억이,,,마냥 그때 그시절인가 뭐,,,ㅎㅎ

 

창원의 대표 인디밴드 이끼밴드. 서울에서 내려온  만쥬한봉지의 청춘도 좋았고

특히,

마산출신의 난아진의 재즈음악은 완전 분위기를 관중을 압도 하였다..

출연진들이 외려 창동예술촌 분위기에 만족해하는 여운을 남겨주는 시간이었다.

 

기대하고 기다렸던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잠깐 내리는 비에

우왕좌왕 하다가 금새 비가 그쳐주어 다시 환호와 함께 김세환 가수를 맞이하였다.

세시봉 김세환..

6.25전쟁이후 연극배우 김동원 아버지와 함께 어린시절 창동에서 짧은 시간이었지만

머물렀다고 하며 기억을 내 놓았다.

창동길 위에 철길이 있었다....

그리고 큰 시장이 있었다..(아마도 부림시장인 듯,,,)...

옛시민극장 아래 2층에서 아버지의 이름을 내 건  동원다방을 하였다..

7080의 추억에 모두가 자리를 뜨지 못하고 계속 앵콜 앵콜 앵콜,,

길가에 앉아서,,,토요일 밤에,, 좋은걸 어떡해,,  나훈아의 사랑,,

행사에 준비에 여념이 없었던

창원시 균형발전국, 박인숙과장외 주무관,

예술촌사무국 이지훈디렉트, 김혜영큐레이트외 직원....

mbc경남 사업부, 정오의 희망곡 정은희 PD. 조복현사회자. 이철웅작가

모두 수고많았습니다.

 

 

 

 

 

 

 

 

 

 

 

Posted by 창동아지매(골목해설사) 김경년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낡고 바랜 작은 건물,,, 알록달록 새단장합니다, 남의 지붕을 타고 작업해야하는 아주 어려운 조건이지만 건물 사방으로 형형색색 새 옷을 입어봅니다. 눈이 즐겁습니다. 봄입니다.

골목정원을 꿈꾸며,,,

2월 마지막날,, 지난해 식목일날 심었던 나무중 시들하고 죽어있는 화분갈이로 동백나무 30그루를 심었다. 나무는 창원시 산림과에 제공받고 운반비는 주머니돈을 내어 마련하게되었다. 오후시간 내내 흙을 쏟아붇고 다시 나무를 심고,..

쿠웨이트박과 함께 한 창동예술촌 골목기행

▼ 2월마지막 일요일,,아침일찍부터 촬영이 시작되었다. 사전에 약속을 두고 준비한 창동예술촌 입주작가 빛내음 김미나 작가. 은팔찌 체험을 하기전에 최주봉선생님과 마치 할아버지와 이뿐 손녀가 소근거리는듯 이야기를 주고받으며 정겨..

제32회 대동제를 마치는 날,,

2019년 2월19일 정월대보름 날 오후나절, 추산동 산자락을 울려퍼지는 북소리,, 그리고 낯 익은 예술인들이 얄팍한 바쁜 숨을 고르며 한분씩 활짝 열려있는 문신미술관으로 들어오기 시작한다. 2월8일(음력1월4일)부터 ..

황금돼지의 복기운 가득한 돝섬으로 오세요

점심시간 ~돝섬 오용환대표님으로 부터 전화가 왔다. kbs 생생정보 촬영에 돝섬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필요하다고... 갑작스레 연락받은 지인들이 약속된 시간에 선착장으로 도착하였다. 몇년만에 가본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히어로..

111년 시간이 담긴 터. 창동 시민극장

1908년 마산 민의소 경남 최초 근대적 시민운동의 산실 1920년 마산구락부 회관 창립 (마산지역 문화운동의 구심점) ( 1921년 마산학원 1925년 독서회 창립총회 1927년 신간회 마산지회 설립대회 개최) 1935년 공..

창동예술촌 골목에서 만난 어린왕자 이야기

교방초등 4학년 남학생이 도시재생지원센터로 들어와서 나무판이 어디 부착되어있는지 물어본다. " 어떻게 이곳에 와서 물어볼줄 알았니? 하고 물어보니 지난번에 여기 왔었다면서 창동아지매를 한번에 알고 물어본 것이었다. " 가자~~..

40년을 창동과 함께 한 슈산보이

바람이 차거운 월요일 아침,, 남성동 우체국 다녀오는 길에 옛 남성동파출소 벽면 구두수선 아저씨들과 인사를 나누었다. 대통령하고 걸어보이 기분 어떻던고예 ? ㅎㅎ아직도 보는 이마다 나에게 건네는 말이다. 춥다고 좁은 공간으로 ..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