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판소리와 플라멩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3.21 3.15열사를 추모하는 판소리와 플라멩코

2013년 3월 20일 수요일 저녁7시 30분

3.15아트센터 소극장에는 마고학생들이 관객이면서 주인공이 된

시간을 가졌다.

올해로 세번째 준비한 행사인 3.15열사 추모예술제.

이 행사가 시작된 연유는  마고 21기동창들이 어느날 술자리에서

"야~ 우리가 용실이를 이렇게 잊은채 살아가도 되는 거냐?"하는 말에

"좋다. 그라모 3.15의거 당시 총에 맞아 피우지도 못한 꽃이었던

김용실과 김영준친구 열사를 위해 추모제를 지내자는 뜻을 모아

2011년 첫 회를 맞이하게 되었다고 한다.

행사 총 연출을 맡은 김준형선생님은 플라멩코와 살풀이를 접목,

승화시키는 것을 주제로 추모행사를 진행해왔다.

특히 마고 21기동기회에서 행사를 진행될수 있도록 힘이 되어주었다고 한다.

 

공연행사에 앞서.. 변승기 3.15의거기념사업회 회장님의 말씀이

관객에 앉아있는 어린후배 학생들에게 그 당시 현장의 생생함을 잘 말씀해주었고.

특히,자유, 민주, 정의를 위해 목숨을 잃은 두 열사의 기념비를 마고교졍 후미진 곳이 아니라

당당히 보여줄수 있고 기릴수 있도록 해야만 한다고 거듭 강조하였다.

 

▽ 2011년 제1회 추모의 밤의 모습

▽2012년 제2회 추모의 밤 마지막 장면

 

▽ 2013년 제3회 공연모습

김준형선생님은 특히 53년의 세월을 훌쩍 넘긴 후배와 함께 오늘 이렇게 행사를 고민하고

표현하기 위해 뭔가 속삭이고 싶다는

말씀을 하면서,,슈베르트의 보리수와 까로미오벤(오!내사랑)을 불렀다.

오른쪽 클래식기타연주자는 페이스북친구로.. 요청을 하였었는데

흔쾌히 반주를 맡아주셨다

그리고 3년내내 추모행사의 뜻에 마음을 보태고자 사회를 맡아주셨던

경남대학교 윤복희 교수님도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화가이면서 사진작가이신 김병규선생님께서 찍으시곤,,사진을 보내주셨다.

이번연주에 함께 했던 마산고등학교 합창반, 중앙대졸업동기 국악팀..

김한백의 대금산조.. 김율희의 진도아리랑. 정말 멋졌습니다.

그리고 이혜정의 플라멩코팀은 정말 지역에서 흔희 볼수 없는 멋진 공연을

두번이나 가까이서 즐길수 있었던 시간이 매우 벅찼습니다.

무대위에서 쏟아내는 플라멩코특유의 강렬한 스텝, 기타반주, 손뼉박자치기..

때론 정열적으로  때론 감성적으로 거친 유혹을 하는 듯한 춤사위,

내면에서 피어나는 끊임없는 고독이 보였다.

 

친구의 죽음을 헛되이지 않기 위해

추모제를 시작한 마산고 21기 동창회 추진위원님들도 참으로 감사했으며

올해는 특히 마산고총동창회에서 적극적으로 함께 했으며 향후

행사의 총 주최자가 되기를 약속하였고,,

초심의 뜻이 후배들에게 길이길이 전해지기를 다시 한번 기대해본다.

 

 

 

 

 

 

Posted by 창동아지매(골목해설사) 김경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창동골목을 마음껏 즐긴 경남대 유학생

2019년 9월29일 일요일 오후 2시, 약속된 장소, 코아양과 앞으로 나갔다. 쪼르르 앉은 우즈베키스탄 (러시아). 필리핀, 중국, 그리고 지도교수 러시아문학박사 정은상. 며칠전 부터 미리 감사하다는 마음을 주었고 투어를 함..

9월을 담다.
9월을 담다. 2019.09.29

2019년 창원시 문화가 있는날 3회차 이야기

1. 6월마지막 일요일은 새벽부터 부산하였다 5시30 분 알람소리에 길들여진 몸은 깨어나고 어무이 먹거리를 위해 이것저것 챙겨놓고는 새벽바람을 안고 청춘건어물을 향해 달렸다. 북적이는 번개시장에서 오고가는 사람들의 발길을 멈추..

2019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사연수를 마치고,,

지난 4월11일부터 시작된 창원시교육지원청 특색과제 "골목의 사회학" 5월17일로 교사연수를 마무리하였다, 매일 오후3시 어김없이 신청된 창원시관내 초등학교 교사, 교장, 교감,,,.. 햇빛 뜨거운날, 바람불어 좋은 날, 비 ..

오래된 시간의 흔적, 붉은 담벽이 사라졌다

얼마전,,옛 시민극장 뒤 담벽에 말로만 들었던 문을 보게 되었다, 유명한 배우들이 직접 극장을 찾던 시절, 뒷문으로 빠져 나가기도, 혹은 몰래 도망나갔던 기억을 가지고 있었던 어른들의 기억으로 뒷문, 개구멍이라고 하였다. 얼마..

5월  창동가고싶데이..

5월 첫연휴 3일동안 창동거리와 골목은 고사리같은 아이들의 손을 잡은 가족나들이가 물밀듯이 드나들었다. 1) 5월4일 토요일 보라색 조끼가 한껏 아름다워 보이는데 정성들여 선물까지 마련한 수프리마켓 샐러들. 부산동아대학교 50..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낡고 바랜 작은 건물,,, 알록달록 새단장합니다, 남의 지붕을 타고 작업해야하는 아주 어려운 조건이지만 건물 사방으로 형형색색 새 옷을 입어봅니다. 눈이 즐겁습니다. 봄입니다.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
봄단장하는 마산합포구 동서북13길15